HOME > 뉴스,공지 > 업계동정
제     목 연말까지 충북에 수소충전소 15개소로 확대
작 성 자 관리자


연말까지 충북에 수소충전소 15개소로 확대
  •  조대인 기자
  •  승인 2021.02.20

민간 투자 유치 통해 전국 최수 수준 인프라 구축
이시종 충북도지사(우), 조병옥 음성군수(좌), 유종수 하이넷 대표이사가 충청북도 관내 수소충전소 민간투자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이시종 충북도지사(우), 조병옥 음성군수(좌), 유종수 하이넷 대표이사가 충청북도 관내 수소충전소 민간투자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올해말까지 충청북도 관내에 수소충전소가 15개소로 확대해 수소차 보급대수 대비 수소충전 인프라 보급이 전국 최고 수준으로 끌어 올리게 될 전망이다.

충청북도 관내 수소충전소 민간투자 확대를 위해 이시종 도지사, 조병옥 음성군수, 유종수 하이넷 대표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업무협약이 체결됐다.

이날 협약식을 통해 3개 기관은 하이넷이 투자하는 음성군 맹동면 수소충전소 사업협력과 충북도 내 하이넷이 투자하는 수소충전소 확충에 협력하기로 했다.

수소충전소 인프라 보급 확대를 목표로 한국가스공사, 현대자동차 등 11개 수소산업 대표기업들이 출자해 만든 수소충전소 설립 전문 특수목적법인인 하이넷은 이달 23일 한국자동차환경협회에 ‘수소충전소 설치 민간자본보조사업’을 신청하고 최종 선정되면 국비 15억과 자부담 15억원 등 총사업비 30억원을 투입해 충북혁신도시 인근 부지에 수소충전소를 설치할 계획이다.

현재 충북도내 수소차는 지난해말 기준 총 323대가 보급됐으며 청주에 2개, 충주에 2개, 제천 1개, 음성 1개 등 총 6기의 수소충전소가  운영중이다.
 
이시종 충북도지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수소충전 인프라 관련 민간투자를 더욱 활성화해 도민들이 편리하게 수소차를 이용할 수 있도록 안전한 수소충전소 보급에 속도를 내고 정부가 추진하는 수소경제 시대 조기정착을 위해 충북이 앞장서서 친환경 수소에너지 전환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133   연말까지 충북에 수소충전소 15개소로 확대 관리자 2021.02.23 16
이전 2021년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본격화
다음 가스기술공사, 제천시 삼보 수소충전소 준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