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검색

사이트 내 전체검색

공지소식

천연가스뉴스

이미지

천연가스뉴스

가스공사, 융복합 수소충전소 구축 위한 ’하이스테이션‘ 설립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734회 작성일 22-11-08 11:47

본문

가스신문 


가스공사, 융복합 수소충전소 구축 위한 ’하이스테이션‘ 설립

  •  유재준 기자 
  •  승인 2022.10.26 13:29 
 

국내외 5개사와 합작사 완료, 운송비 저감기대
현장 제조식 수소충전소, 원스톱으로 수소생산

대구혁신도시에서 가스공사가 운영 중인 수소충전소 H2U 
대구혁신도시에서 가스공사가 운영 중인 수소충전소 H2U 

[가스신문 = 유재준 기자]한국가스공사(사장 채희봉)는 LNG기반 현장 제조식 수소충전소 구축을 위한 합작회사 ‘하이스테이션(주)’ 

설립을 완료하고 사업 진행을 본격화한다.

가스공사는 지난해  ‘하이스테이션 설립을 위한 주주 협약’ 을 체결한 데 이어 이달 19일 설립 자본금 납입 및 발기인 총회를 갖고, 

25일 법인 설립 등기를 완료했다.

하이스테이션은 삼성물산(상사부문), 우드사이드 등 수소사업을 선도하는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이 주주로 참여했으며, 가스공사는 

지분율 29%로 최대 주주 지위를 확보했다.

하이스테이션은 시내버스 차고지를 중심으로 하루 최대 72대의 수소버스 충전이 가능한 융복합 수소충전소 6곳을 구축한다.

통영 수소교통 복합기지 사업을 필두로 2023년부터 지자체와 함께 국토교통부 수소교통 복합기지 사업 및 환경부 보조금 사업에 

참여해 수소 충전소 구축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융복합 수소충전소는 기체 수소를 운송 받아 공급하는 여타 충전소와는 달리, 천연가스와 바이오가스 등을 활용해 현장에서 직접 

수소를 생산하기 때문에 많은 양의 수소가 필요한 수소버스, 수소트럭에도 안정적인 공급이 가능하다.

또한, 수소 자체 생산·공급을 통해 수소원가의 상당 부분을 차지하는 운송비를 대폭 절감함은 물론, 물류대란 등 예기치 못한 공급 

차질에 따른 영향도 최소화할 수 있다.

융복합 수소충전소가 구축되면 현재 지자체가 운행 중인 경유 · CNG 시내버스가 수소버스로 빠르게 전환돼 탄소 배출 저감, 미세

먼지 감축 등 대기 환경 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충전소 부재로 인해 수소버스 전환에 미온적이었던 지자체와 수요 부재 사유로 충전소 구축에 속도를 내지 못했던 사업자의 

딜레마를 함께 해소함으로써 수소경제 확산에 촉진제가 될 전망이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이번 하이스테이션 설립은 수소경제를 선도하는 공공 부문과 민간기업이 만나 긴밀한 협력 관계를 구축했다는

데 큰 의의가 있다”며 “수소차 보급 확대, 수소 수요 확충, 수소설비 업체육성, 사업모델 수출 등 다양한 기회 창출을 위한 초석으로 

삼겠다”고 말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